진행잘하는 MC 차후준아과인운서 섭외, 심리약국 약사언니님, !!

소연처럼 작은 세교에 다녀왔어요.

>

지난해 가을에 블로그 강의를 찾다가 소영이와 같이 만났어요.그렇게 인연이 이어져 최근까지 소영처럼 당신과 인연을 맺고 있습니다.소연처럼 당신은 항상 열정이 넘치고 당신들은 정말 좋은 사람이예요. :)재미 있는 1도 많이 진행하고 있고 인연을 이어 안 갈 수가 없어요!! 이번에도 재미있는 모임인데 있어서 갔다왔어요.’작은 세바시’라는 소연 언니처럼 정 씨였습니다.지난 겨울에도 소영처럼 님의 ‘작은 세바시’가 열렸습니다. 이번이 두번째네요.​ 두번째” 작은 미츠하시”은 3월 평1어느 날 날이 좋은 날 했습니다.이 날은 굉장히 좋은 날씨였습니다. ^_^

>

이번 작은 세바시는 좀 특별하게 진행됐어요.각각의 다른 주제로 강연하는 강연자 3분이 강연을 하세요.진행은 차후준 본인 은서 씨가 해줬어요나 본인 운서(운서?) 실제로.. 유명인이 진행해 주는 작은 세바시였습니다:) 일의 단어를 머리말할 때부터 전문 는 달랐습니다. 그래서 진행 잘하는 를 찾는데 본인…이라고 느꼈습니다.차후준, 본인 은서 씨의 매끄러운 진행은 표준 한마디 던지는 것 같지만 그 이야기가 작은 여울다리와 관계없는 게 없어요. 강연의 시작과 끝을 잘 이어주는 진행상을 보고 감탄했죠.:) 차후준아 본인 운서 덕분에 작은 세교가 더 즐거웠다고 생각합니다!

본격적으로 작은 세교가 이루어졌습니다.애초에 연사 분은 약사님입니다블로그의 이웃에서 글을 읽고, 코멘트로 커뮤니케이션을 하고 있던 분이었습니다.좋은 정보의 글을 많이 쓰고, 저는 제대로 읽고 있었거든요. 그런 분의 강연을 들으니 작은 세바시가 기다려지더라구요.

>

약사의 언니는 약국 상회를 운영하고 있고, 현재는 안식년을 맞이하고 계십니다. 글을 읽은 약사의 소개였는데 오프라인에서 들으니까 또 새롭게 들리네요.

>

약사 언니는 건강에 관한 이야기를 해주었어요.면역력과 장에 대한 이야기로 진행되었습니다. 아는 이야기도 있고, 몰랐던 이야기도 있고, 강연 내내 집중해서 들었습니다.요즘에 글을 쓰면서 소견하는 스토리는… 훈이 바자회 자신의 형태가 아니면 모든 것이 정상이 아니다라는 스토리가 떠오릅니다.건강 체크는 매 1장 1간단히 할 수 있는 것이며 우리 몸이 주는 신호를 무시해서는 안 된다는 이야기보다는하셨습니다.건강이 제1중요한 일이잖아요? ㅋ

>

약사는 건강 강의와 컨설팅도 해주기 때문에 관심 있으신 분은 약사를 찾아가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김희진 씨는 이제 막 알게 된 옆 블로거 씨예요.1상의 예기를 사람들의 강점으로 연결시키는 것은 글이 재미 있을 때 종종 들어 읽어 보곤 했습니다.​ 보면서 자신의 강점은 무엇 1?라는 의견도 했습니다.항상 저는 잘하는 1이 무엇인지 생각한 자신의 강점이 무엇인지는 의견 없었다고 생각합니다.

>

강연은 재미있었어요: 한 순간도 희진 씨에게서 눈을 뗄 수가 없어요.

>

자신의 강점을 찾고 일을 잘하고 재능에 투자할 수 있는 노하우를 설명해주셨습니다.남의 강점에 따라 성공하는 이유도 다르고 방식도 같지 않다.”라는 것도 예시로 설명해 주셨습니다.새로운 이야기가 많아서 관심있게 들었어요.뭘 해먹고 살까.’가 제일 먼저가 아니라 ‘나는 어떤 사람이야? ‘가장 먼저 가야 합니다’라는 희진 씨의 말이 떠오릅니다.나에 대해서 제일 먼저 알고 일을 찾아 살아가기 바쁘니까 뭘 하고 먹고 살지 제일 먼저 보고 결국 나는 뭘까? 라는 견해를 많이 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

희진 씨는 강점 테스트를 하고 컨설팅까지 진행하고 있습니다.저는 이번 강연을 듣고 제 강점을 알고 싶어서 희진 씨의 강점 컨설팅을 신청하게 되었습니다.조만간 컨설팅 후기도 올릴게요:)

에슐리씨는 이번에 처음 sound를 뵙는 분이셨습니다.이전에는 블로그로의 커뮤니케이션도 없었던 분이라서, 누군가 알고싶어졌습니다.그래서 요즘 핫한 유튜브 강의를 해준다는 생각에 더 신경이 쓰였습니다.

>

에 쉬리님은 사업을 하는 사업가입니다!마케팅을 하고 유튜브에 2년 모두 부지 관심을 갖고 업무를 유튜브에서 진행 중이래요.유튜브 강의안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

강의는 왜 유튜브를 해야 하는가? 부터 시작했습니다.힘든 거만 생각하던 유튜브.애슐리 씨가 보여 준 여러 가지 유튜브를 보고 이제 하면 된다는 용기를 얻었어요.작은 세교 갔다와서 유튜브를 시작하자! 하고 있는데 아직 안 됐네요. ‘춘애슐리 님 강의’는 유튜브의 방식을 가르치는 강의가 아니었습니다.왜 해야 하는지 이유를 찾고 나만의 유튜브를 시작하는 동기부여를 해주는 강의였습니다.

>

장비에 대해서도 설명하고, 유튜브를 활용하는 다양한 사람들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해주었습니다.에슐리씨의 강의에서는 마지막 PPT가 생각납니다.’내 인생의 주인공으로 인생을 즐겁게 살고 싶지 않아요?’네! 맞아요, 저는 제 삶을 제가 주인공으로 즐겁게 살고 싶어요.유튜브에서 주인공이 될 수 있을까? 라는 견해가 있으신 분들도 계실 거예요.이건 꼭! 그래야 된다는 게 아니라 인생이 좀 재밌을 거란 이야기예요.실제로 많은 사례를 예로 들면서 더 감동했습니다.유튜브! 진짜 빠른 시일 안에 시작해야죠:) 거창한 거 말고. 제가 괜찮은 것부터 소소하게 시작해 보겠습니다.​

소영처럼 당신과 이후준이 나쁘지 않다 은서 언니의 투샷입니다! 항상 웃으면서 인사해주시고 따뜻하게 맞아주셔서 감사합니다.

>

마무리는 진행을 잘하는 이강준, 본인 은서 씨가 해줬어요강연 정리를 어떻게 본인이 잘 해주시는지 끝까지 감탄했어요.MC 역할이 무엇인지 이강준 본인 은서 씨 보고 알게 된 거예요! 지금 행사 진행을 잘 하는 MC를 찾으면 당연히 이강준아 본인 운서 씨 추천인 것 같아요

마무리는 작은 세바시시에 참가한 분들의 간단한 자기소개가 있었습니다:) 이전에 얼굴을 짠 분도 계셨고, 새롭게 짠 분도 있었습니다.

>

한사람 한사람 인사를 할 수 없었지만, 이 날 전체 얼굴을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

저도 자기소개했습니다:) 제 소개는 매번 왜 이렇게 떨리는지..오프라인에서 여러분을 만나서 정말 반가웠습니다.앞으로 블로그에서 더 자주 만나지는 않겠습니다.

>

마지막은 작은 세 다리를 이끌어 준 5분의 사진으로 종료합니다.얻은 것도 많고, 좋은 분도 많이 만 본인 감사한 하루였습니다.:) ​​